Home|오피니언|최신뉴스
시진핑, 푸틴 대통령과 회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지난 11일 블라디보스토크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회담을 가졌다. 올해 이래 중러관계는 한층더 긍정적인 발전추세를 보이면서 더 높은 수준, 더 빠른 발전을 이룩하는 새로운 시기로 진입했다. 양국 정상들은 국제형세가 어떻게 변하든지 중국과 러시아는 양국관계를 단호히 발전시켜 나갈 것이며 세계의 평화안정을 확고히 지킬 것이라고...
시진핑, 중·러 우의 이렇게 다졌다
시진핑(習近平) 주석이 오는 9월11일부터 12일까지 러시아에서 열리는 제4회 동방경제포럼에 참석한다. 이는 중국 국가주석으로 취임한 이래 시 주석의 7번째 러시아 순방이다. 중·러 양국은 국경을 접하고 있는 좋은 이웃국가이자 좋은 파트너, 좋은 친구다. 시 주석은 “중·러 관계는 세계에서 가장 중요한 양자 관계 중...

오피니언

중러관계에 새로운 동력 주입하고 지역협력의 새로운 장 열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초청을 받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11~12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를 방문해 제4회 동방경제포럼에 참석...

러시아 각계인사 및 화인화교, 시진핑의 제4회 동방경제포럼 참석 열렬히 환영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오는 11~12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를 방문해 제4회 동방경제포럼에 참석할 예정이다. 러시아 극동지...

푸틴, 러시아 2024년까지 글로벌 5대 경제 대국으로 성장할 것 주문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신임 대통령은 현지시간 5월 7일, 러시아를 2024년까지 글로벌 5대 경제 대국으로 성장시키라고 주문했다. 푸틴은 이날 제7대 러시아연방 대통령에 취임...

왕이 "중러관계에 있어서 정상이 없고 언제나 더 높이 올라갈 수 있다"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은 8일 베이징에서 중러양국 협력의 심화에는 끝이 없고 중러관계에 있어서 정상이 없고 언제나 더 높이 올라갈 수 있다고 말했다. 13기 전인대 1차회의...

최신뉴스

푸팅 대통령, 마윈에 "젊은이, 왜 그렇게 일찍 퇴직하는가"

중국 스승의 날인 9월10일에 마윈(馬雲) 알리바바 회장이 경영승계계획을 발표하면서 일년 후 오늘, 회장직에서 물러나 교육과 공익에 투신하겠다는 소식은 러시아...

시진핑, 러시아서 열릴 제4회 동방경제포럼 참석 예정

7일 루캉(陸慷)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초청을 받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오는 11일~12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를 방문해 제4회 동방경제포럼에...

만저우리, 중국-러시아 변경무역 '업그레이드' 증명

개혁개방 이래, ‘동아시아의 창문’이라 불리는 네이멍구자치구 만저우리시는 중국-러시아 무역의 빠른 발전에 따라 굴기하게 됐고 지금은 중국에서 가장 큰 육로 운송 도시로 부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