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오는 2월 6일부터 해외 단체여행 풀린다

신화망  |   송고시간:2023-01-22 10:49:07  |  
大字体
小字体

중국이 해외 단체여행 활성화에 팔을 걷어붙였다.


중국 문화여유부는 20일 통지문 발표를 통해 오는 2월 6일부터 중국 여행사와 온라인 관광 서비스 업체가 자국민 대상 태국·아랍에미리트·남아프리카·러시아·쿠바 등 20개국의 단체여행 상품 판매를 허용한다고 밝혔다.


관련 항공권과 호텔 예약 서비스도 재개된다.


중국의 해외 단체여행 상품은 지난 2020년 초 발생한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판매가 중단됐다. 그러나 중국의 코로나19 방역 정책이 완화되면서 자국민 해외여행 제한이 풀렸고 국경 간 인적 교류 활성화를 위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